한화생명, 인니서 여행자보험 무료 가입 캠페인 실시

-목표 가입건수 1만개…"보험 상품 저변 확대"

한화생명이 인도네시아에서 보험 상품 저변 확대에 나섰다.

 

3일 관련 업계에 따르면 한화생명 인도법인은 최근 여행자보험 무료 가입 캠페인을 실시하고 있다. 17세 이상 65세 이하면 오는 9일가지 누구나 온라인으로 가입할 수 있다. 신청자는 보험 가입일로부터 14일 동안 혜택을 받을 수 있고, 보상한도는 2000만 루피(약 170만원)이다.

 

한화생명은 자카르타와 인근 생활권 도시 ‘자보데타벡(jabodetabek)’과 스마랑(Semarang) 등 5개 주요 도시에서 판매 부스를 만들어 여행자보험에 무료 가입할 수 있게 했다.

 

이번 캠페인을 통해 한화생명은 인도네시아 보험 수요를 확대한다는 전략이다. 미니보험인 여행자보험을 캠페인 대상으로 선정한 이유이기도 하다. 미니보험은 보험기간이 짧은 대신 소액으로 가입할 수 있는 상품인 '소액단기보험'으로, 간편하게 가입할 수 있다는 장점이 있다.

 

2013년 10월 인도네시아에 진출한 한화생명은 개인채널 수익 기반을 공고히 하는데 주력하고 있다. 11개 지점에서 설계사 1105명 활동하고 있고 지난해 수입보험료 71억원을 달성했다.

 

지난해 40억원의 순손실을 기록하는 등 진출 이후 흑자 달성에는 성공하지 못하고 있다. 하지만 2016년 1500억원의 유상증자를 실시하는 등 공격적으로 영업활동에 나서고 있다.

 

보험업계 관계자는 "인도네시아 손해보험은 지난해에도 자동차보험 호조로 두 자릿수에 가까운 고성장률을 기록했다"며 "지난해 손보시장 원수보험료는 69조9000억 루피아에 달했다"고 밝혔다.